본문 바로가기

강아지 일상

페키니즈 성격 및 특징, 털빠짐

페키니즈 성격 및 특징, 털빠짐짐등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오늘은 맑은 하늘에 시원한 바람 산책, 등산 하기에

딱 좋은 날씨 인듯 합니다.

코로나 19에 슬기로운 집콕 놀이에 지겨우신 분들은 

마스크 쓰고 아이들과 공원에 잠시 산책하시는 건

어떤가요.

 

페키니즈는 '마지막 황제'에 출연한 견종입니다.

영화에서 보면 서태후의 품에 있다가 황제 푸이가 오자

제일 먼전 푸이를 맞이 한 장면도 있습니다.

이처럼 황실견으로서 특별한 대우를 받는 견종이며

사료에 보면 고관대작, 귀족들들도 키우던 페키니즈를

황제의 칙령에 따라 황실에서만 키우도록 하였고

페키니즈를 관리하는 환관만 4000명 이상이었다고 합니다.

아마도 그때 당시에는 가장 고귀한 강아지였을 것 같네요.

 

페키니즈

페키니즈(Pekinese)의 유래:

티베트에서 털 많은 개 티베탄 스파니엘을 작게 개량한 것으로 보이며

중국으로 알려졌습니다.

중국에서 소매에 넣고 다닌다고 해서 ‘소매 개(Sleeve

사자를 닮았다고 해서 사자개(Lion Dog)’ 귀신 쫓는 개,금빛털 때문에

(Sun Dog)등 여러 견명이 있었습니다.

사자개 “FO DOG” 푸라이언은 악을 물리치는 신성한 사자라는 뜻입니다.

중국에서 사랑받던 페키니즈는 1860년 아편전쟁에서 영국으로 보내져

빅토리아 여왕에게 전리품으로 받쳤습니다.

빅토리아 여왕은 그때 당시 킹 찰스 스나니엘, 그레이하운드, 보더콜리 등

많은 개를 키워 다른 견종에는 관심도 없었지만 페키니즈는 영왕의 맘을

사로잡아서 ‘looty’라는 애칭까지 생겼다고 합니다.

 

페키니즈(Pekinese)의 성격 :

고양이 같은 성겨을 지닌 강아지로 사람에게 안기거나 붙어 있는걸 별로 안좋아 하고

독립성이 강하여 귀찮게 하는걸 싫어 합니다.

황실견의 기질이 남아서 인지 도도하고 자존심이 강하며 , 낯선 사람에게 무관심하고,

애교도 다른 강아지와 비교 했을 떨어지는 편입니다.

외모에서 보듯이 용맹 하며 대담한 성격의 소유자 입니다.

 

견주와 가족에게는 충성스럽고 다정다감 하지만 , 이기적이면 있었 훈련 교육이

어려울 있습니다.

 

페키니즈(Pekinese)의 외모:

*일반적 외모

페키니즈는 다리가 짧아 땅딸하게 보이고, 근육질인 몸체라서

실제로 들어 보면 무겁습니다..

몸체 균형이 잘 잡히고, 다부진 개로서 앞부분(가슴 부분)이 비교적 크고,

뒷부분이 앞부분에 비해 상대적으로 작습니다.

납작한 코와 돌출된 얼굴 가슴 부분이 넓어 털이 길어지면 사자의 갈기

처럼 보입니다. 다리가 짧아 뒷뚱뒷뚱하는 모습은 귀엽고 앙증맞게 보입니다.

 

* 키는 15~25cm, 몸무게는 2~6kg정도 입니다2~6kg 정도입니다. 

* 머리 : 큰 편이며, 편평하고,세로보다 너비가 더 길다.

* 납짝,까마코, 하며 주름이 살짝 잡힘.

* 몸: 몸통은 짧고,다부지며,목은 매우 짭고,가슴은 넓다.

* 꼬리:  중앙위로 보기 좋게 걸쳐서 길고 풍성한 꼬리털이

          한쪽으로 내려와서 장식털로 덮여 있습니다.

 

*털및 모색:

 적당히 길고, 긴 직모로 형성되어있고, 목 및 가슴 주변은 풍성합니다,

 모질은 거칠고 두꺼운 편입니다.

 모색은 적갈색, 파티 칼라 등 모든 털 색깔(붉은색, 엷은 황갈색, 검은색, 흰색)

  과 무늬가 있습니다.

 

페키니즈납짝코

페키니즈 관리 및 키우기:

산책 외출은 너무 더우면 피하시기 바랍니다.

귀가 털이 덮여저 있었  귀청소 청결 유지를 해야 합니다.

주변 주름사이 주변을 닦아 주시면 좋습니다.

털 관리는매일 빗질을 하면 우아하고 매력적인 모습입니다.

털 빠짐이 심함으로 빗질을 매일 하시면 좋습니다.

고집이 센 성격이라서 어렸을 때부터 훈련과 교육이 필요합니다.

 

페키니즈 질병:

주요 질병으로는

디스크(추간판 탈출증): 디스크가 탈출되는 증상.

요로결석:혈뇨, 소변에이물질이 생기는 증상.

연구개 노장증: 심하게 코골이하는 증상.

 

 

* 강아지를 입양하시기 전에 사전적 지식을 습득한 후 입양하시면

  반려견 및 반려인으로 행복하게 동행할 수 있습니다.